快捷搜索:

친바 작은 산골마을의 화려한 변신

한중(漢中)시 난정(南鄭)구 샤오난하이(小南海)진 친자바(秦家垻)촌의 새롭게 바뀐 모습(6월10일 촬영, 드론 사진) 친바산 깊은 곳에 있는 산시(陝西)성 한중(漢中)시 난정(南鄭)구 샤오난하이(小南海)진 친자바(秦家垻)촌은 과거 외지에 위치해 있어 교통이 불편한 관계로 알려지지 않은 가난하고 낙후한 작은 산골마을에 불과했다. 2017년6월, 한중시 발전개혁위원회가 마을 빈곤구제 업무를 맡은 후 인프라와 산업발전, 조직 건설 등을 중심으로 전방위적인 지원을 진행해 현저한 효과를 거두었다. 3년간 마을은 이주, 위험 주택 개조, 교량 건설, 아스팔트 포장 도로, 하천 제방 정비, 안전 식수시설 신축 등 공사를 시행했고, 문화활동 광장, 보건소, 주민 집결구 오수 집중처리시설을 건설했다. 빈곤구제 과정에서 마을 주둔 업무팀은 빈곤 탈퇴의 의지를 북돋우고 지식 교육도 병행하면서 빈곤지역이 자강자립 의식을 확립하도록 인도하고, 촌급 단체경제와 찻잎 산업을 발전시켰다. 오늘날 친자바촌은 마을 경치가 그림처럼 아름답고, 산업이 번창하고, 성급 아름다운 향촌 시범마을로 지정되는 등 화려하게 탈바꿈했다. 2019년 친자바촌의 1인당 가처분소득은 1만980위안이었으며, 101가구 293명이 가난에서 벗어났다. [촬영/신화사 기자 타오밍(陶明)]

원문 출처: 신화사

您可能还会对下面的文章感兴趣: